메뉴 건너뛰기

BMPKHAN

NEWS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고은아가 가식 없는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고은아는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시강남녀! 비너스와 셔라클레스' 특집에 출연했다.

고은아는 시종 자유분방한 매력을 발산했다. "내 몸매의 비결은 전부 타고난 것", "게스트 중 주량은 내가 1등" 등 거침없는 셀프 자랑으로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짝사랑 중인 사실을 공개하거나 공황장애로 힘들었던 시절을 고백하기도 했다.

고은아는 방송 후 엑스포츠뉴스에 "오랜만에 토크쇼로 인사드렸는데도 많은 관심을 가져줘 감사할 따름이다. 더 자주 찾아뵐 수 있도록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성격 자체가 워낙 솔직한 스타일이다. 고백이라고 하기보다는 그냥 편하게 얘기할 수 있게 환경을 만들어줘 감사했다. 그런 제 성격을 다들 좋게 보진 않겠지만 그래도 좋은 시선으로 봐주길 바랄 뿐"이라며 화제가 된 소감을 밝혔다.

고은아는 이날 "현재 짝사랑 중이다. 그 사람도 알고 있다. 사이가 진전되지는 않는 상황이다"고 밝히며 털털한 면모를 보였다. MC 박나래는 “둘이 함께 나래바를 찾아오라"고 말해 주위를 웃겼다.

이와 관련 "더 깊게 얘기하면 그분에게 민폐가 될 것 같아서 조심스럽다. 방송에서 솔직하게 얘기한 이유는 물어봤기에 거짓 없이 얘기한 것"이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그러면서 "이상형은 정말 든든한 분이 좋은 것 같다. 특히 마음적으로 그렇다. 연애 스타일은 자유분방하고 개구진 스타일"이라고 덧붙였다.

공황장애로 겪은 공백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방송에서 "좋아서 시작한 연기인데 왜 어른들이 날 좌지우지하려 하지 싶어서 연기가 싫어졌다. 회사를 정리하려고 1년 동안 쉬었다"고 했다.

고은아는 "대중들과 더 많은 소통을 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더 강해져야 할 것 같다. 공식 석상에 자주 모습을 보이겠다. 꾸준히 열심히 연기하는, 늘 발전하고 연기 잘하는 배우로 남고 싶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79946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