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BMPKHAN

NEWS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규복 / 비엠피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규복이 바쁜 주말을 보내고 있다.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과 OCN 주말드라마 ‘블랙’에서 각각 비서와 저승사자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규복은 지난 14일 베일을 벗은 ‘블랙'(극본 최란, 김홍선)에서 막내 저승사자로, 조재윤과 더불어 도망간 저승사자 제수동을 잡기 위해 죽은 형사 몸에 빙의한 저승사자 김태우의 조력자로 활약하고 있다. 인간 세상에 적응하는 블랙(송승헌)을 돕는 캐릭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그는 다른 저승사자들과의 연기 호흡을 통해 개성 있는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조제윤과 티격태격하며 웃음을 선사한다.

반면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에서는 박시후의 비서 역을 맡아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다. 이처럼 이규복은 ‘블랙’ 속 유쾌한 저승사자와는 전혀 다른 모습으로 극과 극 매력을 뽐내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2&aid=000028674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