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BMPKHAN

NEWS

 
05146945.jpg

 

[시크뉴스 최정은 기자] KBS2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극본 김미정 이정대, 연출 한철경)의 채민희가 손종범에게 청혼했다.

5일 오전 방송된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에서는 오설희(채민희)가 홍만표(손종범)을 다방으로 불러 “홍 반장님 우리 결혼하자”고 청혼했다.

놀란 홍만표가 되묻자 오설희는 “싫으냐? 싫으면 말고”라고 말했고 홍만표는 “왜 싫으냐? 당연히 좋다. 마음 바뀌고 그러는 거 아니지? 정말 나와 결혼하는 거다”라고 재차 확인했다.

이에 오설희는 “조건이 하나 있다”며 “당장 집으로 들어가라. 우리 두 사람 떳떳하게 가족들 축복속에서 결혼하고 싶다. 그러니 당당히 결혼 허락 받아내라”고 말했다.

이어 오설희가 “자신 없느냐?”고 묻자 홍만표는 “자신있다. 내가 어떻게든 허락 받아올테니 조금만 기다리라”고 자신했고 오설희는 “홍 반장님만 믿고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화면 캡처]


위로